4대강 사업의 효과로 정부는 수질 개선 / 홍수 예방 / 가뭄 해소 / 강살리기 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정말로 4대강 사업이 이 모든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슈퍼 프로젝트가 될 수 있을까요?
아니면 우리의 22조 2천억원이라는 엄청난 세금을 축내는 제2의 인천공항철도 사업이 되어버릴까요?

MBC PD 수첩이 9월 8일 방송한 '착공 한 달 전! 기로에 선 4대강'에 명쾌한 답들이 있었습니다.


① 4대강 사업의 수질개선 효과








이제 낙동강은 낙동'강'이 아니라 낙동호수다..







그런데 정부의 예측은??




2008년 보다 수질이 더 나빴던 2006년 자료로 시뮬레이션을 돌렸다는 것!

그래서 2006~8년 까지 좋아진 수질은 모두 4대강 사업의 성과로 고고씽~
그러면서 수질 개선 효과도 뻥튀기!

왜 그렇게 했냐고 물으니,





4대강 사업 마스터플랜에 참여한 충남대 서동일교수팀.

4대강 사업하면 수질이 악화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한다~







그런데 4대강 마스터플랜 목차에 이름만 실리고, 연구 결과는 들어가지 않았다고 한다 -_-

(돈을 줬으니 사업 근거 상 보고서엔 이름을 올려야겠고, 내용을 넣자니 4대강 사업하면 오히려 안좋다는데 넣을수도 없고,,)



하천의 부영양화를 일으키는(녹조류와 갈조류의 번식을 돕는) 총인에 대한 정부의 대책은?






그런데 보를 만들면 오히려 증가.. 우리 세금 5,000억원은 ㅜ_ㅡ


그럼, 갈수기 때 상수원 구역에 대한 대책은?








시뮬레이션도 안했다!
-> 그래서 당췌 알수가 없다는 뜻,, 그리고 착공은 다음 달.. (덜덜..)




4대강 사업으로 과연 수질이 더 나아질 것인가,
이것은 아무도 장담할 수 없다!

라는게 4대강 사업의 수질효과 개선에 대한 답!

강의 친구들 블로그가 9월 21일 다른 집으로 이전합니다.
다음 블로그와 오마이뉴스 블로그에서 '강뿔'을 찾아주세요!
http://blog.daum.net/gangbbul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강뿔

  이명박 대통령은 오늘(29일) 18번 째 라디오 연설을 통해 ‘대운하의 핵심은 한강과 낙동강을 연결하는 것’이라며 ‘정부에서는 연결할 계획도 없고 임기 내에는 추진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21세기 가장 중요한 자원인 강을 이대로 둘 수는 결코 없다’라고 말했다.  대통령의 오늘 연설은 마치 대운하를 포기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상은 대운하의 밑그림이자 강을 죽이는 4대강 정비 사업을 더욱 강력하게 추진하겠다는 것을 밝히는 것이다. 단지 본인 임기 내에 한강과 낙동강 연결만을 하지 않겠다는 것뿐으로 타당성 없는 준설과 보는 대통령 스스로 예찬하고 있다.


 4대강 정비 사업에서 현재 가장 큰 문제가 되는 것은 4대강에서 5.7억㎥ 규모의 준설과 20 여 개의 보 건설을 하겠다는 것이다. 대통령은 서울구간 한강과 울산 태화강을 보 건설과 준설의 좋은 사례로 이야기 하지만 현실과는 차이가 있다. 1980년 대 중반 한강종합개발 이후 서울 구간 한강은 유람선이 다니고 있으며, 뱃길 유지를 위해 매년 퇴적물을 준설하고 있다. 이러한 과정에서 생태계는 크게 훼손 되었다. 서울여대 배연재 교수의 연구 자료(2007. 4 한국육수학회 심포지엄)에 의하면 ‘한강종합개발 이후 한강 본류 구간은 서식환경의 큰 교란으로 하천 연안대에 주로 서식하는 큰척추동물은 크게 감소하였으며, 한강종합개발 이후 저서무척추동물 다양성이 공사 이전의 약 20~60% 수준으로 감소하였고, 회복된 군집도 깔다구류 등 정체 수역에 내성이 강한 종으로 대체되었다.’라고 밝히고 있다. 다시 말해 강바닥을 파내고 보, 하천 직강화 등에 의한 피해는 20 여 년이 지난 지금까지 크게 개선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또한 서울 구간 한강과 울산 태화강은 과거에 부족했던 하수도 시설 확충 등의 오염원 차단 정책에 따른 수질 개선이지 전적으로 준설과 보에 의해 수질이 좋아졌다고 말하는 것은 여론을 호도하기 위한 거짓 선전일 뿐이다.


 대통령은 ‘정부에 대한 불신의 벽이 너무 높다’는 것에 안타까움을 느꼈다고 말했다. 하지만 불신과 국민과의 벽을 만들었던 것이 대통령 본인이었음을 알아야 한다. 4대강 정비 강행을 위해 국민의 뒷통수를 때리고, 경찰과 검찰, 국정원을 동원해 국민을 통제하려는 정부에 대한 신뢰는 이미 바닥이다. 국민을 섬기고 불통이 아닌 소통을 위해서는 홍보 강화와 거짓 발언으로 위기를 넘기려 하지 말고 국민이 원하지 않는 잘못된 정책을 즉각 바로잡아야 한다. 4대강 정비 사업의 핵심은 대운하와 크게 다르지 않은 준설과 보 건설이다. 그리고 대운하와 4대강 정비사업은 막대한 세금을 낭비하는 사업임에도 부실한 계획과 불검증으로 일관하는 강죽이기 사업이다. 대운하를 포기하려면 준설과 보 계획이 철회되어야 한다. 그리고 진정으로 강을 살리기 위해서는 국민들과 함께 시작부터 계획을 다시 세워야 할 것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강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강뿔
이전버튼 1 2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